top of page
  • dpfls7878

관세청, 모바일 기반 수입검사 체계 확충 점검

최종 수정일: 3월 12일

 

관세청은 관세행정 스마트혁신의 일환으로 태블릿 등 모바일 기기를 활용하여 검사계획부터 신고서 처리까지 수입검사 전과정을 원스탑(One-Stop)으로 처리할 수 있는 ‘모바일 기반 수입검사 체계’를 마련 중이다.

그동안 세관 검사자는 현품과 수입신고 내용을 대조하기 위해 필요한 서류를 민원인으로부터 종이로 제출받았으나, 앞으로는 전자문서 형태로 제출받아 수입검사 현장에서 태블릿으로 확인할 수 있다.

이로 인해 민원인이 더 이상 종이 서류를 들고 세관을 방문할 필요가 없게 되어 세관 방문 비용, 서류 출력 비용 등 연간 약 100억원의 비용 절감이 예상된다.

또한 현재는 세관 검사자가 수입검사를 완료한 후 사무실에 복귀하여 검사 결과를 등록하고 수입신고를 수리하고 있어, 한 번에 여러 보세창고를 들리면서 수입신고 건들을 검사하면 수입검사 후 수입신고서를 처리하기까지 시간이 많이 소요된다.

원스탑(One-Stop) 모바일 검사체계가 완성되면 검사 현장에서 수입검사를 마치는 즉시 수입신고서를 처리할 수 있게 되어 수입검사 건의 통관소요 시간이 최소 일 1~2시간 감소할 것으로 예상된다.

관세청은 시범운영 기간 동안 다양한 시나리오에 대한 충분한 테스트를 통해 모바일 시스템의 안정성을 높여 향후 확대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조회수 8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게시물: Blog2_Post
bottom of page